213321.jpg



“자기 아들을 아끼지 아니하시고 우리 모든 사람을 위하여 내어주신 이가,
 어찌 그 아들과 함께 모든 것을 우리에게 은사로 주지 아니하시겠느뇨?”(롬 8:32)

이 놀랍고도 무한한 선물이 주어졌을 때, 
온 하늘 우주는 하나님의 측량할 수 없는 사랑을 이해하기 위한 노력으로 크게 고조되었고, 
인간의 마음속에 그 선물의 가치에 비례되는 감사를 일깨우기 위해 분기되었다. 

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해 당신의 생명을 주셨는데 우리가 두 마음을 놓고 머뭇거릴 것인가? 우리는 그분께서 우리에게 빌려주신 가능성과 능력 중에서,
지극히 작은 부분만을 하나님께 돌려드릴 것인가? 
온 하늘의 사령관이셨던 분이 당신의 왕복과 왕관을 벗어 놓고,
타락한 인류의 속절없음을 아시고,
우리를 위해 인간성이 신성과 연합할 수 있게 해 주시고자,
인성을 쓰시고 이 땅으로 오신 것을 알면서도,
우리가 어떻게 그렇게 할 수 있겠는가? 

그분은 우리로 “지극히 크고 영원한 영광의 중한”(고후 4:17) 하늘의 보화를 
소유할 수 있게 해 주시고자 가난하게 되셨다. 
우리를 구원하기 위하여, 
그분은 한 가지 굴욕에서 또 다른 굴욕으로 내려가셨고, 
마침내 신인(神人) 양성의 분, 
고난당하신 그리스도께서는,
모든 사람을 당신께로 이끌기 위해 십자가에 달리셨다. 
하나님의 아들께서는 당신이 하신 것보다 더 큰 겸손을 보이실 수가 없었다. 
그분은 그보다 더 낮게 몸을 굽힐 수는 없으셨다.

이것이 경건의 비밀, 
곧 하늘의 대리자들을 타락한 인류에게 봉사하도록 고무시키므로,
세상에서도 구원의 계획에 비상한 관심이 일어나게 하는 비밀이다. 
이것은 타락한 세상의 구원을 위한 하나님의 큰 계획을 실천함에 있어서,
온 하늘이 인류와 연합하도록 고취시킨 비밀이다.

(7증언, 28-29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