외도(外島)를 가기위해서는 배를 타야 합니다.
뭐 섬이니까 당연한 일이겠죠?


2018252.JPG

거제의 해금강을 따라 약 4 km 남동쪽에 있는 외도는 잘 가꿔진 식물원이지요.
그런데, 그 외도 보다 더 아름다운 것이 가는 길의 한려해상국립공원입니다.
무더운 여름이니 시원한 물길을 보는 것도 좋겠지요..

















바다 한가운데 두 개의 암벽 사이에 난 물길입니다.











유영하는 해파리





절벽의 모습들이 압권입니다.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시원한 바다가 그리운 시절입니다.